대우 아카디아

2016/07/27

 

1994년부터 1999년까지 대한민국에서 생산되었으며, 아카디아라는 차명은 그리스어로 '옛날 그리스의 산 속에 있는 이상향'이란 뜻이다. 현대 뉴그랜저에 고급 대형차 시장의 선두를 뺏긴 대우자동차가 과거 로얄 시리즈의 영광을 되찾기 위해 개발한 승부수였다.

1992년에 일본 혼다와 기술 제휴를 맺어 2세대 레전드를 베이스로 했고, 상당수 부품을 국산화하여 만들었다. 당시 대한민국산 승용차 중 최대 배기량인 C32A2 V6 3.2ℓ SOHC 24밸브 엔진을 얹어 220마력의 힘을 낼 수 있도록 설계되었으며, ROYALE 트림의 경우 당시 4,190만 원이나 되는 고가의 차종이었다. 대부분의 차량이 4단 자동변속기였으나, 극소수의 5단 수동변속기 차량도 판매되었다.

ABS, 듀얼 에어백, 시트 벨트 프리텐셔너 등 최고급 승용차에 걸맞은 안전 사양을 적용하여 승객 보호에 중점을 두었고, 운전석 시트 위치 메모리 기능과 좌석을 따뜻하게 해주는 앞좌석 히팅 시트, 버튼식 도어 개폐 장치, 자동 온도 조절 에어컨 등을 달았다. 특히 조수석 에어백은 이 차를 통해 대한민국에 처음 선보이게 되었다.

이후에 대우자동차가 쌍용자동차를 인수하여 체어맨이 대우자동차로 들어오게 되며, 남아 있던 아카디아의 재고를 파격 할인가격으로 처리한 후 1999년 12월에 단종되었고, 중형차인 매그너스가 대우자동차의 기함 역할을 하여 한동안 대형 세단의 자리는 비어 있었다.

아카디아는 전륜구동임에도 엔진을 세로로 배치한 특징이 있다. 세로로 배치한 엔진은 보통 후륜구동에 이용되나, 세로로 배치된 엔진에 전륜구동을 결합한 구동계는 아우디에서 주로 쓰는 구조이다. 대신 아카디아의 경우 4단 자동변속기가 한 번 꺾이는 구조로 되어 있었기 때문에 세로로 배치한 후 CVT를 장착한 아우디와는 구조가 약간 다르다.

아카디아가 단종된 이후 베이스 차종인 혼다 레전드는 SH-AWD를 장착하여 2006년부터 2012년까지 대한민국에 정식 수입되기도 했으며, 혼다의 대한민국 법인이 세워진 후 아카디아의 A/S 및 정비는 2003년 10월 13일부터 혼다 코리아에 이관되었다.

Please reload

​한국자동차신문

KOREA MOTOR NEWSPAPER

發行處 : 韓國自動車新聞 企劃編輯部

서울特別市 江南區 驛三洞 832-7 / 釜山廣域市 沙上區 掛甘路 37 / 釜山廣域市 沙上區 毛羅洞 728-10

TEL: 1566-9901 / MAIL: kmn@kmn.p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