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더 뉴 쏘렌토'

2017/07/21

 

‘더 뉴 쏘렌토’가 출시됐다. 

더 뉴 쏘렌토는 2014년 8월 출시된 ‘올 뉴 쏘렌토’의 부분 변경(페이스 리프트) 모델이다. 기아차에 따르면 이 차량은 국산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으로는 처음으로 8단 자동 변속기가 탑재돼 가속 및 NVH(소음·진동 방지) 성능이 향상됐고 부드러운 주행감을 제공한다. 연비는 13.4㎞/ℓ(2.2 디젤 모델·18인치 타이어 기준)로 동급 최고 수준이다.

동급 최초로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 휠(R-MDPS)이 모든 트림에 기본 적용됐으며, 운전자의 주행습관에 따라 자동 변경되는 ‘스마트 드라이브 모드’ 기능이 추가돼 주행성능이 강화됐다. 디자인 면에서는 전면부에 핫스탬핑 라디에이터 그릴과 풀(full) LED 헤드램프, 후면부에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와 트윈팁 머플러 등을 적용해 세련되면서도 역동적인 이미지를 표현했다. 내장 디자인에는 브릭 브라운 컬러를 신규 적용하는 한편 다이아몬드 퀼팅 가죽 시트, 리얼 스티치 차명 자수 적용 시트 등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크기는 전장 4800㎜, 휠베이스 2780㎜, 트렁크 용량 660ℓ(5인승 기준)로 경쟁사의 대형 SUV와 비슷하다. 최고출력 202마력, 최대토크 45.0㎏·m(2.2 디젤 모델 기준)의 힘을 발휘한다.

기아차는 더 뉴 쏘렌토의 상품성을 대폭 강화하면서도 가격은 동결하거나 인상을 최소화했다고 설명했다. 모델별 판매가격은 2.0 디젤 2785만∼3350만원, 2.2 디젤 2860만∼3425만원, 2.0T 가솔린 2855∼3090만원이다.2.0 디젤과 2.2 디젤 모델은 럭셔리, 프레스티지, 노블레스, 노블레스 스페셜 등 4개 트림으로, 2.0T 가솔린 모델은 프레스티지, 노블레스 등 2개 트림으로 각각 운영된다.

기아차는 자체 튜닝 브랜드인 ‘튜온’을 통해 블랙·LED·성능 등 3가지 패키지를 선보인다. 8월에는 휴가 기간에 기아차 SUV를 시승할 수 있는 ‘기아 드라이빙 바탕스’ 이벤트와 SK엔카를 통해 SUV 중고차를 매매하고 더 뉴 쏘렌토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10만원의 계약금을 지원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Please reload

​한국자동차신문

KOREA MOTOR NEWSPAPER

發行處 : 韓國自動車新聞 企劃編輯部

서울特別市 江南區 驛三洞 832-7 / 釜山廣域市 沙上區 掛甘路 37 / 釜山廣域市 沙上區 毛羅洞 728-10

TEL: 1566-9901 / MAIL: kmn@kmn.p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