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부품 계열사 ‘현대트랜시스’ 출범

2019/01/03

 

현대자동차그룹 부품 계열사인 현대다이모스와 현대파워텍의 통합법인이 ‘현대트랜시스’라는 새로운 사명으로 공식 출범한다.

현대트랜시스는 지난 2일 주주총회를 통해 새로운 사명을 발표하고 통합법인의 시작을 알렸다고 3일 밝혔다.

앞서 현대다이모스와 현대파워텍은 작년 10월19일 이사회를 열어 양사 간 합병안을 의결했으며, 11월 29일 임시 주주총회 승인을 거쳐 합병을 마무리했다.

현대트랜시스에 따르면 새로운 사명은 변형하다(Transform), 초월하다(Transcend), 구동시스템(MotorSystem) 등 세 단어를 결합한 것으로 자동차 제조 시장의 판도를 바꾸는 혁신적인 기술력을 갖춘 기업이 되고자 하는 지향점을 담았다.

현대트랜시스는 자동변속기, 수동변속기, 듀얼클러치변속기(DCT), 무단변속기 등 자동차 변속기 전 라인업을 갖춘 세계 유일의 변속기 전문기업이자 제네시스 브랜드, 그랜저, 쏘나타 등에 들어가는 최고급 시트를 생산하는 자동차 부품 시스템 기업으로 탈바꿈한다.

글로벌 8개국 25개 거점을 기반으로 생산, 판매, 연구개발 등 각 부문을 유기적으로 통합해 글로벌 최고 수준의 제품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또 제품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해 미래 자동차 부품 시장을 주도하는 한편 현재 납품 중인 주요 8개 고객사에 대한 매출을 늘리면서 신규 고객사 발굴에도 집중하기로 했다.

Please reload

​한국자동차신문

KOREA MOTOR NEWSPAPER

發行處 : 韓國自動車新聞 企劃編輯部

서울特別市 江南區 驛三洞 832-7 / 釜山廣域市 沙上區 掛甘路 37 / 釜山廣域市 沙上區 毛羅洞 728-10

TEL: 1566-9901 / MAIL: kmn@kmn.p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