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자동차 핵심부품 해외수주 사상최대 1조9000억원 돌파

2019/01/22

 

현대모비스가 지난해 해외 완성차 업체를 대상으로 17억달러(약 1조9000억원) 규모의 자동차 핵심부품 수주를 달성했다.

이는 대단위 조립 단위의 모듈 제품을 제외한 첨단 기술이 집약된 핵심부품만을 집계한 것으로 전년대비 40% 이상 증가한 사상 최대 수주 규모다.

현대모비스는 2015년 5억달러, 2016년 10억달러, 2017년 12억달러를 해외 시장에서 수주한 데 이어 매년 지속적인 수주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지난해 해외 시장에서 미래차 기술 경쟁력이 돋보이는 첨단 부품을 대거 수주했다. ‘차세대측방 레이더(79GHz)’를 북미 업체에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운전대 장착 디스플레이’와 ‘차량스마트 램프’ 등 미래 첨단 기술과 ‘전동식 조향장치’와 ‘에어백 제어장치’ 등 핵심 부품도 해외 업체로부터 수주했다.

현대모비스가 지난해 북미, 유럽, 중국 등 해외 전기차 업체의 러브콜을 많이 받은 것도 사상 최대 해외 수주 달성에 큰 역할을 했다. 전체 해외 수주액의 60%에 가까운 10억달러 규모의 첨단 부품을 전기차 업체에서 수주하는 성과를 올렸다.

현대모비스는 2016년 처음으로 해외 전기차 업체에서 1500만달러 규모의 부품을 수주한 이래 3년만에 무려 60배 이상 늘어난 성과를 달성했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올해에도 고부가가치 전장 부품을 중심으로 지속적 수주 확대를 추진한다는 전략이다. 첨단 기술력을 바탕으로 올해에는 21억달러 규모의 해외 부품 수주를 목표로 하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앞으로 연구개발(R&D) 투자의 50%를 전장부품 분야에 집중 배정해 자율주행·커넥티비티를 비롯한 미래차 기술력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는 각오다.

Please reload

​한국자동차신문

KOREA MOTOR NEWSPAPER

發行處 : 韓國自動車新聞 企劃編輯部

서울特別市 江南區 驛三洞 832-7 / 釜山廣域市 沙上區 掛甘路 37 / 釜山廣域市 沙上區 毛羅洞 728-10

TEL: 1566-9901 / MAIL: kmn@kmn.pe.kr